윌리엄 셰익스피어(지음), 김정환(옮김), <심벨린>, 아침이슬, 2012

이제 걱정 마라 따가운 햇살도, 

길길이 뛰는 겨울의 분노도.

너는 이 지상의 일을 다 마치고, 

집으로 돌아가 상을 받았네.

황금의 청년도 소녀들도 모두 

굴뚝청소부와 같이, 먼지로 돌아가네.

 

이제 걱정 마라, 찌푸린 왕의 얼굴 

너는 폭군의 손아귀를 벗어났으니.

이제 염려 마라, 입을 것과 마실 것, 

너에겐 갈대와 떡갈나무 매한가지니.

왕홀도, 학문도, 의학 지식도 

모두 이 길을 따라 먼지가 되나니.

 

이제 걱정 마라 번쩍이는 번갯불도. 


누구나 무서운 벼락도.


걱정 마라 중상모략도, 성급한 비난도. 


기쁨과 신음 모두 끝났으니.


온갖 젊은 연인들, 온갖 연인들 모두 

너를 따라 먼지가 되리니.

 

어떤 심령술사도 너의 영 불러내지 않고. 


어떤 마법도 널 홀리지 않지.


떠도는 유령들 너를 삼가지. 


나쁜 것은 일체 네 곁에 오지 못하지.


적멸을 맞으라, 

그리고 너의 무덤 명성 있으라.

(셰익스피어, 심벨린, 4막2장)  


Fear no more the heat o’ the sun,

Nor the furious winter’s rages;

Thou thy worldly task hast done,

Home art gone, and ta’en thy wages:

Golden lads and girls all must,

As chimney-sweepers, come to dust.


Fear no more the frown o’ the great;

Thou art past the tyrant’s stroke;

Care no more to clothe and eat;

To thee the reed is as the oak:

The sceptre, learning, physic, must

All follow this, and come to dust.


Fear no more the lightning flash,


Nor the all-dreaded thunder-stone;


Fear not slander, censure rash;


Thou hast finish’d joy and moan:


All lovers young, all lovers must

Consign to thee, and come to dust.


No exorciser harm thee!


Nor no witchcraft charm thee!


Ghost unlaid forbear thee!


Nothing ill come near thee!


Quiet consummation have;

And renowned be thy grave!

(Shakespeare, Cymbeline, 4:2)